넓고 넓은 블로그의 세계 (+깊기도 깊구요)

html의 링크에 따라서 여기저기 옮겨 다니는 인터넷의 세계.
아직 2주도 채 안됐지만 내가 적어 논 글을 다시 한 번 훓어보는 것도 의외로 재미있고, 덧글의 주인 블로그를 구경 가는 것도 굉장히 재미있네요. 단지 시간이 어떻게 흐르는 지 잘 체크하지 않으면 결국은 시간관리 낭폐모드로 돌입하기 딱 좋다는 단점이 ^^;;
정보성 내용들은 신문 홈페이지 등을 통해서도 얼마든지 접할 수 있지만, 어떤 사람이 무슨 생각을 하며 살아가는 지, 요새 그 사람의 관심사는 뭔지..등등 생각하는 게 나랑은 얼마나 닮았고 또 얼마나 틀린지도 느끼게 해주는 것도 좋구요.
좋은 글 만날때마다 일일이 링크 추가를 안 하는 이유는 무엇보다 저의 게으름 탓이겠지만, 내 맘에 드는 글이 있는 곳은 (다른 경로를 통해서라도) 결국 또 가게 되는 것 같아서… 좋은 글은 그때의 마음만 잘 간직하고 그냥 빠이빠이 하는 습관이 들었습니다. (즐겨찾기를 한참 신경 쓸 때는 쌓여가는 목록 관리에 쫓겨서 주객이 전도된다는 생각도 들더라구요)
이 글 쓰기 바로 전까지도 몇 군데 꽤 괜찮은 블로그를 구경하고 왔는데 …또 만나겠죠^^ (하나만 추가; 대부분 아시겠지만 굳이 테터툴즈 안에서 갇혀있지 않고 여러 모양의 블로그들이 시간 순서에 따라 계속 포스팅 되는 우리나라 블로그 포탈 – http://www.blogkorea.org – 무턱대고 새로 올라 온 아무 글이나 클릭하면서 구경 다니는 것도 나름대로 재미가 있네요 ..오늘 블로그 다 쓰고나서 요기만큼은 제 링크에 추가 해야겠네요^^;; )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

13 + four =