오늘의 특식, 동치미 국수!

열흘전 쯤에 장모님이 담그신 동치미(굳이 따지자면 간이 동치미)가 제법 익어서..
어제 저녁에 냉동실에 넣어서 얼린 사이다를 부숴 넣고(제가 약간 달게 먹습니다),
와사비도 조금 풀어서..정말 시원한 국수를 해 먹었습니다.
3인분은 넘게 먹은 거 같네요. 배 터지기 일보직전 ^^;;

이런 음식을 먹으면… 외국에서 생활하고 있다는 걸 잠시 잊게 된다는 거..아시려나?

내일은 제가 제일 좋아하는 콩국수를 해먹기로 해서..콩을 물에 불려 넣었습니다.

점수: ★★★★

2 thoughts on “오늘의 특식, 동치미 국수!”

  1. 누구 놀리는 거에요?
    우리도 찬바람 나면 맛있는 무로 동치미 담가서 국수 말아 먹어야쥐..
    아직은 무 껍질이 너무 억세서 무 넣는 음식은 못해먹겠네요.

  2. 여름에는 동치미국수보다는 콩국수가 젤이지… 오늘 점심은 맛있는 콩국수나 먹어야겠당

    국산콩으로 해야 구수한데? 미국에서 그맛이 나나?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

sixteen + seventeen =